Hotcage

한국어
사용자 정의 검색

미디어




백반가루를 마약이라고 속여 판매해온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다.

광주 광산경찰서는 백반가루를 필로폰인 양 속여 판매한 혐의(사기·마약류관리법 위반)로 김모(25)씨와 이모(25)씨를 구속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들에게 연락해 가짜 마약을 구매한 이모(38)씨도 마약류관리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다.

김씨와 이씨는 지난 13일 오전 2시쯤 전남 광주 광산구 이면도로에서 구매자 이씨를 만나 백반가루(황산알루미늄칼륨)를 실제 마약인 양 판매하고 280만원을 받아 챙겼다. 경북 지역에 사는 이들은 유흥비를 마련하기 위해 이런 범죄를 저지른 것으로 밝혀졌다. 두 사람은 “구매자 이씨가 가짜 마약임을 알아채도 경찰에 신고하지 못할 거라고 생각해 광주까지 차를 몰고 갔다”고 진술했다.

김씨와 이씨는 인터넷 커뮤니티에서 가짜 마약 판매 수법을 보고 범행에 적용했다. 이들은 약국에서 백반가루를 구입한 후 스마트폰 채팅 애플리케이션(앱) 게시판에 판매글을 올렸다. ‘시원한 아이스 있어요’라며 필로폰을 뜻하는 은어를 사용해 거래를 유도했다.

과거에는 실제 마약 거래가 이뤄지지 않을 경우 이런 범죄를 처벌하기가 어려웠다. 가짜 마약을 진짜 마약인 양 속인 사기 혐의만 적용할 수 있었다.

그러나 개정된 마약류 관리법에 따라 지난 3일부터는 마약류 판매를 광고하거나 제조 방법을 게시한 행위만으로도 마약류 관리법 위반 혐의를 적용해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000만원 이하의 벌금을 물릴 수 있게 됐다.

이형민 기자 [email protected]


원문출처 :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011552095&code=61121211&sid1=soc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신고 못하겠지…” 백반가루를 필로폰이라 속여 판매 admin 2017.06.19 0
27519 세계 강제이주민 6560만명… 영국 인구보다 많다 admin 2017.06.19 0
27518 성남 태평플러스치과 임플란트 모의수술로 정교하게 식립 admin 2017.06.19 0
27517 구글, '테러 콘텐츠' 전면차단 선언…"머신러닝 활용해 삭제" admin 2017.06.19 0
27516 오늘은 물빛광장 청소하는 날 admin 2017.06.19 0
27515 ADHD, 한의학과 두뇌훈련으로 통합 치료 admin 2017.06.19 0
27514 '물가를 잡아야 할 시간' admin 2017.06.19 0
27513 여수 오동도 앞 해상에 선저폐수 버리고 달아난 외국 화물선 검거 admin 2017.06.19 0
27512 아기 반달가슴곰 10년 만에 첫 공개…'엄마미소' 유발하는 귀여움 admin 2017.06.19 0
27511 '악어쇼' 하다 악어에 머리 물린 사육사 (영상) admin 2017.06.19 0
27510 국내 첫 원전 ‘고리 1호기’ 19일 0시 ‘영구 정지’...다양한 축하행사 admin 2017.06.18 0
27509 부산정관일반산업단지 입주기업협의회 19일 출범 admin 2017.06.18 0
27508 “인터넷 느리다”며 설치 기사 살해한 50대 구속영장 admin 2017.06.18 0
27507 정유라 범죄수익 은닉 혐의 추가… 구속영장 재청구 admin 2017.06.18 0
27506 연극계 “故 윤소정은 타고난 배우 하지만 노력파였다” admin 2017.06.18 0
27505 문 대통령, 안경환 언급 "검증 안이해진 것은 아닌가" admin 2017.06.18 0
27504 표창원이 추천한 '법무장관 후보'… 노회찬·이재명·'재심 변호사'까지 admin 2017.06.18 0
27503 팝스타 비욘세, ‘쌍둥이 엄마’ 됐다 admin 2017.06.18 0
27502 [속보]검찰, 정유라 구속영장 재청구…범죄수익은닉 혐의 추가 admin 2017.06.18 0
27501 [포토]굳은 표정으로 회의 참석하는 자유한국당 admin 2017.06.18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