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tcage

한국어
사용자 정의 검색

미디어




검찰이 최순실(61)씨의 딸 정유라(21)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재청구했다. 범죄수익은닉 혐의가 추가됐다.

검찰 특별수사본부(본부장 윤석열 서울중앙지검장)는 18일 오후 3시30분쯤 정씨에 대해 업무방해·공무집행방해·범죄수익 은닉의 규제 및 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고 밝혔다. 지난 3일 첫 번째 구속영장이 기각된 지 15일 만이다.

앞서 지난 2일 검찰은 이화여대에서 각종 특혜를 받은 부분(업무방해)과 청담고 재학시절 허위 출석을 한 혐의(공무집행방해)로 구속영장을 청구했지만 법원은 이를 기각했다. 이미 관련 수사가 상당 부분 진전을 이뤄 구속의 필요성이 인정되기 어렵다는 것이 이유였다.

그러자 검찰은 정씨의 새로운 혐의점을 포착하는 데 주력했다. 검찰은 정씨가 삼성 말구입비 지원 과정에 개입했는지 여부와 최씨 일가 재산의 해외은닉 등 다양한 혐의에 대해 추가 조사를 했다.

지난 7일 정씨의 아들과 보모 및 마필관리사인 이모씨가 귀국하면서 검찰 조사는 급물살을 타기 시작했다. 검찰은 곧바로 이씨와 정씨의 전 남편 신모씨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했으며 이후 9일에는 보모 고모씨를 불러 조사했다. 정씨 역시 지난 12일과 13일 이틀 연속 불러 보강 수사를 했다.

검찰은 막판 법리 검토와 함께 혐의 추가를 위해 덴마크 당국과 협의를 거친 것으로 알려졌다. 현행 범죄인인도법에 따르면 정씨는 업무방해, 공무집행방해 등의 혐의로 송환됐기 때문에 다른 혐의를 추가 적용해 구속하려면 덴마크 당국의 동의가 필요하기 때문이다.

현재 검찰은 덴마크와 정씨에게 외국환관리법 등의 혐의도 추가 적용하는 방안을 놓고 협의에 들어갔지만, 이번 구속영장에는 체포영장 수준을 넘는 혐의가 포함되지는 않았다.

법원의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은 19일 오후나 20일쯤 열릴 것으로 전망된다.

권중혁 기자 [email protected]


원문출처 :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011550065&code=61121111&sid1=soc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7510 국내 첫 원전 ‘고리 1호기’ 19일 0시 ‘영구 정지’...다양한 축하행사 admin 2017.06.18 0
27509 부산정관일반산업단지 입주기업협의회 19일 출범 admin 2017.06.18 0
27508 “인터넷 느리다”며 설치 기사 살해한 50대 구속영장 admin 2017.06.18 0
» 정유라 범죄수익 은닉 혐의 추가… 구속영장 재청구 admin 2017.06.18 0
27506 연극계 “故 윤소정은 타고난 배우 하지만 노력파였다” admin 2017.06.18 0
27505 문 대통령, 안경환 언급 "검증 안이해진 것은 아닌가" admin 2017.06.18 0
27504 표창원이 추천한 '법무장관 후보'… 노회찬·이재명·'재심 변호사'까지 admin 2017.06.18 0
27503 팝스타 비욘세, ‘쌍둥이 엄마’ 됐다 admin 2017.06.18 0
27502 [속보]검찰, 정유라 구속영장 재청구…범죄수익은닉 혐의 추가 admin 2017.06.18 0
27501 [포토]굳은 표정으로 회의 참석하는 자유한국당 admin 2017.06.18 0
27500 부산해경, 기관고장 레저보트 승선원 2명 구조 admin 2017.06.18 0
27499 ‘김상조 효과’ 본격화…치킨 가격 이어 재벌 위장계열사에 ‘철퇴’ admin 2017.06.18 0
27498 [포토]굳은 표정의 자유한국당 admin 2017.06.18 0
27497 정우택, '협치는 없다' admin 2017.06.18 0
27496 北 주민 1명, 스티로폼 등 부유물 붙잡고 귀순 admin 2017.06.18 0
27495 노현정 '시스루' 하객 패션 눈길… 클러치백· 구두는 영국 명품 admin 2017.06.18 0
27494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나란히…문 대통령 '든든' admin 2017.06.18 0
27493 강경화 외교부 장관 임명… 김이수 후보자는 포기? admin 2017.06.18 0
27492 강경화 외교부 장관 바라보는 文대통령 표정 admin 2017.06.18 0
27491 '환한 미소' 文 대통령, 강경화 외교부 장관 임명 admin 2017.06.18 0